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

  • 인쇄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보도/해명 제목,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등록일, 조회/추천, 내용, 태그, 첨부파일 상세페이지 표 입니다
제목 (설명자료)우리나라 여름철 태양광 발전량은 연평균보다 높은 수준이며, 풍력도 육지에 비해 해상의 풍황이 좋으므로 내륙에서 관측한 풍속값으로 발전량을 추산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음(서울경제 7.21일자 보도에 대한 설명)
담당자 김혜원 담당부서 재생에너지산업과
연락처 044-203-5372
등록일 2021-07-21 조회수/추천 1,996
내용




태양광 발전량은 일사량, 일조시간 등 다양한 변수의 영향을 받으며, 우리나라 여름철 태양광 발전량은 연평균 보다 높은 수준임

 

우리나라는 계절별 풍속의 편차는 있으나, 일반적으로 해상은 육지에 비해 풍속이 크고 먼 바다일수록 풍황이 좋음

 

- 또한, 풍력 발전량은 풍속과 관계가 있으나 날개(블레이드)의 회전면적과도 비례하며, 정부는 국내 저풍속 환경에 적합한 대용량터빈 기술개발 등을 추진하고 있음

 

7.21일 서울경제 <“火電보다 낮은 신재생 발전량 전력피크때 기여도 고작 8%”> 기사에 대하여 아래와 같이 설명 드립니다.

 

1. 기사내용

 

태양광의 경우, 25에서 1씩 상승할 때 마다 발전효율이 0.5% 감소해 한여름 발전효율은 봄이나 가을 대비 크게 낮음

 

정부가 2030년까지 총 36조원 및 최대 48조원을 투자해 해상풍력단지가 조성될 울산, 신안의 풍속이 각각 4.9m/s, 3.0m/s에 불과(20일 오후 230분 기준)

 

풍력발전소의 발전량은 풍속의 세제곱에 비례한다는 점에서 한여름 풍력발전의 피크기여도가 더 낮아지게 됨

 

2. 동 보도내용에 대한 산업부의 입장

 

태양광 모듈온도 증가시 출력이 감소하는 것은 사실이나, 태양광 발전량은 기온 뿐 아니라 일사량, 일조시간 등 다양한 변수에 영향을 받음

 

ㅇ 우리나라 여름철 태양광 발전량은 연평균 보다 높은 수준임

 

* [최근 4년 태양광 이용률 평균] (여름) 16.0% (연평균) 15.2%

 

울산 및 신안 지역에서 추진중인 해상풍력 사업은 정부가 아닌 민간에서 투자하는 사업이며, 기사에서 언급한 지역별 풍속은 특정 시간에 내륙에서 관측된 값으로 추정됨

 

우리나라는 계절별 풍속의 편차는 있으나, 일반적으로 해상은 육지에 비해 풍속이 크고 먼 바다일수록 풍황이 좋은 것으로 알려져 있음

 

* 신안은 연평균 7.2 m/s, 울산 먼바다는 8~9 m/s 수준으로 파악됨

 

- 따라서, 내륙에서 관측한 풍속값으로 해상풍력의 발전량을 추산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음

 

또한, 풍력발전소의 발전량은 풍속과 관계가 있으나 날개(블레이드) 회전면적과도 비례하며, 정부는 국내 저풍속 환경에 적합한 대용량(8MW) 풍력터빈 등 기술개발을 추진하고 있음

태그
첨부파일 pdf 파일  (설명자료) 태양광 발전량은 연평균보다 높은 수준, 풍력도 내륙에서 관측한 풍속값으로 발전량을 추산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음(서울경제 7.21).pdf [219.3 KB]
hwp 파일  (설명자료) 태양광 발전량은 연평균보다 높은 수준, 풍력도 내륙에서 관측한 풍속값으로 발전량을 추산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음(서울경제 7.21).hwp [17.4 KB]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