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

  • 인쇄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보도/해명 제목,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등록일, 조회/추천, 내용, 태그, 첨부파일 상세페이지 표 입니다
제목 산업부, 가스냉방 보급 확대에 박차
담당자 김재홍 담당부서 가스산업과
연락처 044-203-5239
등록일 2020-05-28 조회수/추천 654
내용




산업부, 가스냉방 보급 확대에 박차!

- 올해부터 설치지원단가 평균 20% 인상(최대 3억원) 등 지원 확대 -

- 공공기관 의무대상 확대 및 핵심부품 국산화 기술개발 추진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5월 29일(금) 하절기 전력피크 완화합리적 에너지 이용기여하는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 발표했다.

 

* 가스냉방 : 전기 대신 가스를 활용하여 냉기를 공급하는 설비(냉‧난방 가능)로서, 약 200평대 규모 이상의 건물에서 활용 가능

 

가스냉방은 전기에서 가스로 냉방수요이전하여 하절기 전력피크를 완화할 수 있는 합리적인 수단*으로 주목받고 있으나, ‘16년 이후 보급정체되고 있다.

 

* 가스냉방은 기존 가스공급시설을 활용, 수요변동에 따른 유연한 공급이 가능하므로 급격한 냉방수요 증가에 효과적 대응 용이

 

< 가스냉방 종류 >















구 분

가스 흡수식

엔진 구동식 (GHP: Gas Heat Pump)

냉방방식

가스를 열원으로 냉매(물)를 ‘증발→흡수→재생’하는 방식으로 구동

냉방을 위한 압축기를 전기가 아닌 가스엔진을 사용하여 구동

설치대상

터미널‧병원 등 대형 건물(약 2,000평대)

학교, 상업용 중소형 건물(약 200평대)

 

국회관련 업계에서도 가스냉방 확대 필요성지속 제기해 왔으며,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19.6)에도 가스냉방 보급확대 내용이 포함된 바,

 

- 산업부는 가스냉방 지원 실효성을 높이고, 보급 활성화 기반조성하기 위해 금번 대책을 마련하였다.

 





* (‘18 국감) “가스냉방보급을 확대하는 것이 국가적인 에너지이용을 합리화하는 것”

* (관련 업계) “전력대체효과 탁월한 가스냉난방설비, 실효성 있는 지원책 절실”

□ 가스냉방 보급확대 방안의 주요내용은 다음과 같다.

 

➊ 가스냉방 지원제도 개선을 통한 경제성 보완(‘20.6월 시행)

 

(지원단가‧한도 상향) 올해부터 가스냉방 설치지원단가평균 20% 인상하고, 신청자당 지원한도 1억원에서 3억원으로 상향 조정하여 지원 실효성을 높인다.

 

< 가스냉방 지원단가 및 한도 개선안 >


















구 분

가스 흡수식

엔진 구동식 (GHP)

지원단가

RT당 9천원 상향

(2.5~9만원/RT → 3.4~9.9만원/RT)

RT당 4만원 상향

(16~35만원/RT → 20~39만원/RT)

보조율 변화

13.4% → 16.1% (2.7%p↑)

9.7% → 11.6% (1.9%p↑)

지원한도

‘1억원 → 3억원’으로 상향

* RT(Refrigeration Ton, 냉동톤) : 냉동능력을 나타내는 단위(1RT는 약 10평 규모 냉방능력)

 

- 이는, 10년간 운영시 가스냉방이 전기냉방 대비 13~21% 저렴하나 고가의 초기투자비가스냉방 보급의 장애요인으로 지적되어 옴에 따라,

 

- 지원단가 및 한도를 상향 조정하여 전기냉방 대비 부족한 경제성을 보완하기 위한 조치이다.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 전력사용이 집중되는 하절기 피크시간대(오후 2~5시)가스냉방 가동률 향상유도하기 위해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 신설을 추진한다.

 

-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은 민간시설에 대해 가스냉방 하절기 권장가동기준을 설정하고, 이를 초과 달성하는 수요처를 대상으로 기여금을 지급하는 것으로,

 

- 기여금 지급을 통해 가스냉방의 하절기 전력대체 실효성을 높이고, 소비자가스냉방 운영기간 중 발생하는 유지보수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GHP의 경우 5년 주기로 120~180만원의 유지보수 비용 발생

 

※ 전력피크 대체 기여금은 권장가동기준 등 세부 추진방안을 금년 하반기중 마련하여 ‘21년부터 시행 예정 (’21년 제도시행 및 실적 점검을 통해 기여금은 ’22년에 지급)

➋ 공공기관 비전기식 냉방 의무대상 확대(‘21년)

 

공공부문 비전기식 냉방 의무대상도 확대해 나간다.

 

- ‘11.7월 이전 냉방기 도입이 완료된 기관은 부분개체시 비전기식 도입 의무가 없었으나, 향후 개체물량의 일정비율(예: 50%이상)에 대해 비전기식 도입을 추진한다.

 

* 공공기관 에너지이용 합리화 추진에 관한 규정(산업부 고시)에 따라, 연면적 1,000㎡이상의 건축물 신‧증축시 냉방설비의 60% 이상을 비전기식으로 설치 의무화(‘11.7 시행)

 

- 또한, 민간건설 후 공공기관으로 전환되는 기부채납 건물비전기식 의무대상으로 새로이 포함토록 추진한다.

 

➌ 핵심부품 국산화‧효율화 기술개발(‘22년 신규과제)

 

가스냉방(GHP)의 핵심부품인 압축기 국산화하고, 엔진 효율화하기 위한 기술개발을 추진한다.

 

* (흡수식) 부품 국산화 완료 (GHP) 압축기(해외 수입) 외 국산화 완료, 엔진은 자동차용 엔진 활용

 

- 전체 설비가격의 50%를 차지하는 주요부품(압축기‧엔진) R&D를 통해 원가절감시 가스냉방의 경쟁력을 보다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 R&D를 통해 GHP 가격 10% 하락시 현행 지원금을 60% 상향 조정하는 효과 有

 

➍ 마케팅 협의체 구성을 통한 홍보 강화(‘20년 하반기)

 

“Cool Gas(가칭)” 등 가스냉방 브랜드화를 통해 수요자 인식을 개선하는 등 가스공사와 관련 업계가 공동으로 마케팅 추진*한다.

 

* 역할분담 : (홍보) 가스공사-도시가스협회, (잠재고객 발굴) 도시가스사, (고객 접점) 가스냉방 기기사

 

□ 산업부 관계자는 “금번 대책을 통해 급격한 냉방수요 증가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으며, 동고하저(冬高夏低)의 가스수요패턴 개선으로 가스 저장설비의 효율적 운용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태그
첨부파일 pdf 파일  0527 (29일조간) 가스산업과,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붙임).pdf [619.4 KB]
hwp 파일  0527 (29일조간) 가스산업과,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붙임).hwp [302.6 KB]
pdf 파일  0527 (29일조간) 가스산업과,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pdf [367.0 KB]
hwp 파일  0527 (29일조간) 가스산업과, 가스냉방 보급 확대방안.hwp [526.3 KB]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