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

  • 인쇄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보도/해명 제목,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등록일, 조회/추천, 내용, 태그, 첨부파일 상세페이지 표 입니다
제목 (참고자료) 산업부장관, 이차전지.반도체 업계와 현안회의 개최
담당자 박상호 담당부서 전자전기과
연락처 044-203-4344
등록일 2018-06-08 조회수/추천 2,277
내용

 

산업부 장관, 이차전지반도체 업계와 현안회의 개최

 

중국과의 경제산업협력이 본격화 됨에 따라, 업계 대표와 상황을 공유하고 대중 기업애로 해소 및 미래 발전 전략 등 논의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백운규)6. 8.() 백운규 장관 주재로 이차전지 및 반도체 업계 경영진과 현안대응 전략회의를 개최하했다.

 

이 회의는 한중 산업장관회의(5.24)와 상무장관회의(6.5) 결과에 대해 업계와 공유하고 대() 중국 기업애로 해소와 미래 발전 전략 등을 논의를 위해 열렸다.


행사개요

(일시/장소) ‘18. 6. 8.() 07:0007:50 / 더 플라자 호텔 (서울)

 

(산업부 참석자) 장관, 통상차관보, 소재부품산업정책관, 시스템산업정책관 등

 

(업계 참석자) (삼성SDI) 전영현사장, (LG화학) 김종현부사장, (SKI) 강상훈본부장, (삼성전자) 진교영사장, (SK하이닉스) 박성욱부회장 등

 

(주요 내용) 한중 산업장관회의 및 상무장관회의 결과/중국 현안 공유, 미래 산업 발전 전략 논의, 업계 건의사항 및 자유토론 등

 

백운규 장관은 인사말을 통해 중국과의 정부간 협력 움직임이 활발해 지고 있고, 이를 통해 한국기업들의 중국내 기업 활동에도 어려움이 최소화되도록 정부가 다각적인 노력을 다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또한, 이차전지와 반도체는 우리가 세계적 기술력을 갖춘 분야로, 차세대 선도자(First mover)로 후발국의 추격에 대비하기 위한 치열한 고민과 전략마련이 필요한 시기라고 말했다.

 

반도체는 4차 산업혁명에 따라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모든 산업분야로 반도체 활용이 확대되는 추세이기 때문에, 이의 근간인 시스템 반도체의 국제 경쟁력을 확보하는 것이 필요하며,

 

이차전지는 리튬이온 배터리의 뒤를 이을 차세대 배터리기술에 대한 선제적 연구개발 투자와 전기차 보급 확대를 선도하는 혁신능력의 제고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참석자들은 업계 애로해소를 위한 정부의 노력에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도 업계와 긴밀히 협조해 현안 해결을 적극 지원 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미래 산업발전 방향과 관련하여, 업계 대표들은 기술격차 유지를 위한 선제적인 연구개발과 국제 수요에 대응하기 위한 적기 투자가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백운규 장관은 앞으로도 양 분야가 세계적인 경쟁력을 유지할 수 있도록 업계의 의견을 수렴하고 정책에 반영할 것임을 강조하고

 

기업은 경쟁국과의 기술격차를 유지하고 선도국 지위를 유지하기 위한 다각적 방안을 모색하기를 당부했다.

태그
첨부파일 pdf 파일  (참고자료) 산업부장관, 이차전지.반도체 업계와 현안회의 개최.pdf [252.1 KB]
hwp 파일  (참고자료) 산업부장관, 이차전지.반도체 업계와 현안회의 개최.hwp [51.7 KB]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