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

  • 인쇄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보도/해명 제목,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등록일, 조회/추천, 내용, 태그, 첨부파일 상세페이지 표 입니다
제목 (설명자료)원전 가동률은 정부가 임의로 조정할 수 없으며, 최근 원전 가동률 상승은 과거 부실시공에 대한 보정조치가 단계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른 것으로 에너지전환 정책과는 무관함(3.17, 한국경제 기사에 대한 설명)
담당자 박영진 담당부서 전력시장과
연락처 044-203-5174
등록일 2021-03-17 조회수/추천 1,590
내용




원전 가동률은 시장에서 결정되며, 정부가 임의로 조정할 수 없음


 


특히, 과거 부실시공에 대한 보정조치에 따라 원전 가동률이 하락했으며, 최근 원전 가동률 상승보정조치가 단계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른 것으로 에너지전환 정책과는 무관


 


317일 한국경제 <전력구입비 증가하자 원전 가동 늘린 정부> 보도에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드립니다.


 


1. 보도 내용


 


정부가 탈원전 정책을 본격 추진하면서 원전과 석탄의 가동률을 낮춘 결과 2년만에 전력구입비가 8.8조원 폭증하자, 2019년부터 원전 가동률을 다시 높이는 정책으로 선회


 


2. 동 보도에 대한 산업부의 입장


 


발전기는 시장원리에 따라 가장 저렴한 발전기 순으로 가동되고 있으며, 정부가 발전기 가동률을 임의로 조정할 수 없음


 


[ 발전기별 발전순위 결정 및 시장가격 결정·정산체계 ]

















연료비



발전순위



시장가격



정산


비용위에서 발전기별로 평가


연료비가 낮은 순서대로 발전


실제 발전하는 발전기 중 가장 연료비가 높은 발전기의 연료비로 결정


실제 발전한 발전기에 대해 시장가격으로 정산


원전은 최우선적으로 발전하고 있는 기저전원이기 때문에 안전점검, 정비일수 등에 따라 가동률이 결정


 


특히, 격납건물 철판부식, 콘크리트 결함 등 과거 부실시공에 대해 지난 정부시기인 ‘16.6월부터 시작된 보정조치*에 따라 원전 가동률이 하락하였으며, 최근 원전 가동률 상승**보정조치가 단계적으로 마무리됨에 따른 것으로 에너지전환 정책과는 무관


 


* ‘16.6월 한빛2호기 격납건물 철판부식 발견에 따른 원전 전체 확대점검 결과, 9기에서 격납건물 철판부식, 13기에서 콘크리트 결함 발견으로 보수공사 실시


 


** 원전 가동률(%) : (‘16) 79.7 (’17) 71.2 (‘18) 65.9 (’19) 71.6 (‘20) 75.3


 


또한, 에너지전환 정책은 60여년에 걸쳐 원전을 단계적으로 감축하겠다는 것(‘24년까지는 원전 증가)이지, 현재 보유한 원전 설비의 활용을 줄이겠다는 것이 아님


 


* 원전 설비규모는 '24년까지 오히려 증가함('17) 22.5GW, 24('24) 27.2GW, 26('30) 20.4GW, 18


 

태그
첨부파일 hwp 파일  (보도설명자료) 원전 가동률은 정부가 임의로 조정할 수 없음(한국경제, 3.17일자 보도에 대한 설명).hwp [18.9 KB]
pdf 파일  (보도설명자료) 원전 가동률은 정부가 임의로 조정할 수 없음(한국경제, 3.17일자 보도에 대한 설명).pdf [112.7 KB]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