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보도/해명

  • 인쇄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보도/해명 제목, 담당자, 담당부서, 연락처, 등록일, 조회/추천, 내용, 태그, 첨부파일 상세페이지 표 입니다
제목 (설명자료)태양광 66%・풍력 30%로 신재생 발전 국산화율 ‘뚝’
담당자 정대환 담당부서 신재생에너지보급과
연락처 044-203-5372
등록일 2018-10-30 조회수/추천 1,537
내용
    
1. 기사내용
 
□ 국내 설치된 태양광・풍력 발전설비 중 외국산 점유율 증가로 해외 기업들만 이득
 
* 태양광 (’14) 82.9→ (’18.9) 66.6%, 풍력 (’14) 100→ (’18.9) 30%
 
2. 동 보도내용에 대한 산업부 입장
 
(태양광) 국내 태양광 설비의 60~70%가 국산모듈을 사용하며 수출도 수입의 6배 이상으로 호조세를 이어가고 있으나, 최근 중국산 저가 제품수입도 늘고 있는 상황임
 
* 수출-수입 : (‘17) 17.4억불 - 2.5억불 → (‘18.上) 7.9억불 – 1.3억불
 
* 국산모듈 비중 : (‘12) 82.1%→ (’14) 82.9%→ (’16) 72.7%→ (’18.9) 66.6%
 
(풍력) 2014년까지 국산화율*이 증가하였으나, 2015년부터 공공기관 발주 감소로 덴마크, 독일産 풍력 터빈 설치 급증**
 
* 국산터빈 비중(설치수량비율) :
- (’08) 2% → (‘10) 68% → (’12) 56% → (’14) 100%→ (’16) 83%→ (’18.9) 30%
 
* '15년부터 덴마크, 독일産 풍력 터빈 설치 급증: (’14) 0%→ (’16) 9%→ (’18) 60%
 
□ (대응대책) 유망기술 R&D 지원, 실증사업 등으로 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고, 해외 신흥시장 개척‧진출도 함께 지원하겠음
    
태그
첨부파일 pdf 파일  (설명자료) 태양광 66%, 풍력 30%로 신재생 발전 국산화율 '뚝'(10.29, 서울경제 등).pdf [142.6 KB]
hwp 파일  (설명자료) 태양광 66%, 풍력 30%로 신재생 발전 국산화율 '뚝'(10.29, 서울경제 등).hwp [15.9 KB]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