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MOTIE 뉴스

  • 인쇄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MOTIE 뉴스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첨부파일 상세페이지
제목 5천만 의료정보 빅데이터로 구축!
담당자 담당부서 홍보담당관
연락처
등록일 2018-05-16 조회수/추천 1,305
내용

 

 

오는 2020년까지 전국 39개 병원 5000만명 분의 의료 데이터가 빅데이터로 구축된다. 이에 따라 이를 활용한 맞춤 신약과 의료기기·헬스케어 서비스 개발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16일 경기도 수원 아주대학교병원에서 분산형 바이오헬스 빅데이터 사업단출범식을 가져다. 여기에는 삼성의료재단, 연세대학교의료원 산학협력단 등 39개 의료기관과 에비드넷, 라이프시맨틱스 등 7개 기업이 참여한다.

 

분산형 바이오헬스 빅데이터 사업의 특징은 각 병원마다 서로 다른 포맷의 의료 정보를 표준화하되, 이를 한 곳에 모아 관리하는 것이 아니라 각 병원에 그대로 두고 플랫폼으로 상호 연결해 활용한다는 점이다.

 

 

그렇게 되면 개인의 의료정보가 병원 외부로 새어나가지 않게 된다. 연구자는 분석용 소프트웨어를 통해 각 병원의 통계적 분석 결과만을 제공 받아 활용하기 때문에 개별 환자의 정보에 접근하거나 볼 수 없는 것이다.

 

이 과정에서 각 병원과 사업단은 통계적 분석 결과에 개인정보가 포함돼 있는지 여부를 각각 검증해 개인정보 보호를 위한 이중의 안정장치를 마련해 놓았다.

 

산업부 관계자는 이 사업은 개인정보의 충실한 보호와 연구를 위한 데이터 활용 사이에 적절한 균형을 이룬 방식으로, 이를 통해 우리 바이오헬스 산업의 건전한 생태계가 조성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 보다 자세한 내용은 바이오나노과 서성태 서기관(044-203-4391)에게 문의 바람.

 


MOTIE 뉴스 이전글 다음글 입니다.
이전글 월드클래스 300 기업 신규 선정
다음글 이제 선박도 LNG 시대
  •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
  • 궁금하신 사항이 있으세요?궁금하신 사항이 있으세요?
  • 담당부서 : 홍보담당관
  • 담당자 : 이경수 주무관
  • 연락처 : 044-203-4571